news & media

진원생명과학을 홍보 합니다.

보도자료

게시판 내용
진원생명과학, 코로나19 감염 방지 코 스프레이 치료제 미국 FDA 2상 임상 승인
ADMIN
조회수 : 1794   |   2020-05-04


 

 

진원생명과학은 “지난 23일 미국 FDA에 신청한 코로나19 감염 방지 코 스프레이 치료제인 GLS-1200의 2상 임상시험의 승인을 미국 현지 시간으로 29일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이는 미국 FDA에 2상 임상연구 신청 후 6일만에 승인을 받은 것이다.

해당 임상연구는 미국 펜실베니아 대학교 임상연구센터 등에서 실시될 예정이며, 225명을 대상으로 약물투여군과 위약대조군을 무작위 배정하여 이중 맹검 시험으로 매일 3회 4주간 코 스프레이를 통해 GLS-1200을 투약하게 된다. 주 평가 변수는 안전성과 내약성 및 위약 대조군 대비 약물 투약군에서 코로나19 감염 확진자 수의 감소 여부이다. 임상시험 대상자별로 4주가 소요되므로 임상시험을 신속하게 종료하고 결과를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또한, 진원생명과학은 “국제권위학술지인 네이쳐 메디슨 4월23일자 연구결과에 의하면, 코로나19바이러스의 감염이 주로 코에 집중되어 있는데, 이는 코 상피세포에서 바이러스 수용체가 상대적으로 많이 분포하기 때문인 것으로 발표했다”며 “코 부위를 타깃으로 하는 감염 방지 및 치료제의 개발이 필요하다는데 연구자들이 공감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밝혔다. 이어 “GLS-1200이 코 스프레이를 통해 코 부위로 전달되고 코 상피세포 내에서 바이러스를 사멸시키는 산화질소(Nitirc oxide)를 생성하는데, 이렇게 생성된 산화질소가 사스 코로나 바이러스의 복제와 감염을 방지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진원생명과학 박영근 대표이사는 “GLS-1200은 산화질소에 의해 바이러스의 복제를 억제하여 감염을 방지하기 때문에 코로나19 바이러스 변이에도 대응할 수 있다”고 밝히며 “GLS-1200은 손 쉽게 사용 가능한 코 스프레이 치료제 형태로 많은 사람들에게 신속히 공급될 수 있기 때문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회사측은 “금번 2상임상연구에서 우수한 효과를 확인하면 신속하게 수백만 도즈의 코 스프레이 치료제를 생산하여 공급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도 전했다.

GLS-1200을 코 스프레이로 투약하면 코 상피세포내에서 산화질소(NO) 가스를 생성하여 세포 밖으로 분비하게 된다.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코를 통해 인체에 진입하면 상기도(upper respiratory tract)에 존재하는 코 상피세포(nasal epithelial cell)에 감염되어 세포 안으로 바이러스 유전자가 삽입되고 바이러스 복제가 일어난다. 이때, 코로나19 바이러스가 감염된 세포 안으로 GLS-1200 투약으로 생성된 산화질소(NO) 가스가 이동하여 바이러스의 복제를 저해함으로써 감염을 방지하게 된다.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진원생명과학, ASGCT 연례회의에서 메르스백신 1/2a상 임상 중간 결과 발표
다음글 매일경제TV-와이드경제-진원생명과학 박영근 대표 출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