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 media

진원생명과학을 홍보 합니다.

보도자료

게시판 내용
진원생명과학, 경구용 코로나19 치료제 식약처에서 2상 임상 승인받아
ADMIN
조회수 : 559   |   2021-09-09

 

진원생명과학은경구용 코로나19 치료제인 GLS-1027 (국제일반명: Zenuzolac, 제누졸락) 2 임상연구가 식약처로부터 승인을 받았다 9 밝혔다.

 

해당 임상연구는 코로나19 감염으로 병원에 입원한 환자가 중증 폐렴으로 발전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하여 경구로 투여하는 GLS-1027 안전성, 내약성, 유효성, 용량반응성을 평가하는 다기관, 무작위 배정, 이중눈가림, 위약대조 2상임상시험이다.

 

회사 관계자는식약처에서 2 임상승인을 받게 됨에 따라 미국, 푸에르토리코, 북마케도니아에서 승인을 받아 진행중인 GLS-1027 글로벌 임상연구에 고대 구로병원을 포함한 한국의 임상기관도 참여하게 되어 신속한 임상연구의 진행을 기대할 있게 됐다 말했다.

 

회사는 “GLS-1027 경구용 캡슐 약제로 다수의 동물실험을 통해 과면역반응인 싸이토카인에 의한 손상을 방지하는 것이 확인된 면역 조절제라며햄스터에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감염시킨 GLS-1027 치료한 결과, 폐의 일부 좁은 부위에서 염증이 보인 반면에 GLS-1027 치료하지 않은 햄스터는 심각한 폐렴 증상을 보였다 밝혔다.

 

이어바이러스 감염시 관찰되는 다핵세포인 세포융항체(atypia) 심각한 폐렴 증상에서 관찰되는 세포이형성(syncytia) 현저하게 감소했다기존 코로나19 바이러스뿐만 아니라 남아공에서 발견된 베타변이주(B.1.351)에서도 유사한 효능을 확인했다 덧붙였다.

 

진원생명과학의 최고의학책임자(CMO) 조엘 매슬로우 박사는최근 델타와 변이와 같은 새로운 변이가 지속되는 상황에서 변이바이러스에 상관없이 심각한 폐렴을 방지할 있는 GLS-1027 능력은 매우 중요하다 말하며경구용 약제로 투약이 편리하기 때문에 임상연구에서 효과를 확인한다면, 코로나19 확진 즉시 적용하여 입원 비율을 크게 낮출 있게 것으로 생각한다 밝혔다.

 

박영근 진원생명과학 대표이사는코로나19 치료에 실패했거나 효과가 미미한 것으로 밝혀진 약물이 증가함에 따라 코로나19 중증 폐렴을 효과적으로 방지하는 치료 약물의 필요성이 높아졌다 밝히며 “GLS-1027 코로나19 뿐만 아니라 다양한 자가면역질환에도 적용가능하기 때문에 미래 잠재력을 갖고 있다 말했다.